본문으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서브메뉴로 바로가기

경남지방경찰청 (Gyeongnam Provincial Police Agency)

팝업 컨트롤 버튼

팝업 닫기

언어 선택

대메뉴

메뉴 닫기

현재 위치

국민과 함께하는 따뜻하고 믿음직한 경남경찰

성교육에 대한 부모님의 지침서

부모의 모범적인 생활이 우선이다.

부부간에 화목하고 아이를 사랑하는 밝은 가정환경이 밝고 건강한 성의 기초가 되는 것이다. 매일 부부 싸움을 하면서 혹은 아버지가 어머니를 무시하면서 어떻게 성교육을 할 수 있겠는가? 남성과 여성이 인격적으로 동등하다는 것이 전제되어야 올바른 성교육이 이루어지는 것이다. 성교육은 인격 교육이며 가치관 교육이다.

부모 자신이 먼저 변화해야 한다.

부모의 변화 없이는 자녀를 교육하기 어렵다. 술 먹고 TV만 보면서 공부하라거나 말 잘 들으라는 것은 안 통한다. 성교육 또한 교육이기 때문에 교육자로서 인정받을 만한 모범적인 행동이 있어야 하겠다.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한 조사에서 아이들이 음란 비디오를 보았다고 답변한 곳은 '집'이 가장 많다. 자기 집 혹은 친구 집에서 부모들이 보고 제대로 간수하지 않은 비디오를 보고 있다는 것이다. 부모들이 우선 올바른 성문화를 유치해야 한다.

아이의 연령에 따른 성 지식이 있어야 한다.

성교육은 부모가 미리 준비되어 있다가 계기가 있을 때 자연스럽게 이루어지는 게 좋기 때문에 평소에 준비해 둘 필요가 있다. 몸 관리 교육과 성폭행에 대해 입장 정리가 되어 있어야 한다. 성 행동에 대한 교육이 효과있게 이루어지려면 부모가 먼저 정리가 되어 있어야 한다. 사회현상에 대해, 아이들 심리에 대해, 성문화 흐름에 대해 종합적으로 알고 있을 때 실질적인 교육이 될 수 있다. 아이들이 접하는 TV나 만화 등 성문화 환경에 관심을 가지고 관찰하면서 아이의 올바른 성 개념 정립을 위해 돕는다.

성문화를 개선하고 성교육을 제도화하도록 한다.

자신의 아이만 보호할 수 있는 시기는 이미 지났다. 아이들을 부모 손 안에서만 놀게 할 수는 없는 것이다. 발을 동동거리며 애태우지 말고 적극적인 행동을 취해야 한다. 아이들의 성문화를 조사하여 고발하고 모여서 정책을 제시하는 등 우리 사회의 썩은 성문화를 고쳐야 한다. 성폭행이나 성범죄를 방지하기 위해 지역이나 단지별 자치적인 방범 활동을 벌인다든지 행정적인 조치를 요구하는 등 지방자치시대에 스스로가 참여하는 사회적인 해결 방법도 모색해야 한다.

내용 인쇄

작성자 정보 및 저작권

경남지방경찰청 (Gyeongnam Provincial Police Agency)

(우 51154) 경남 창원시 의창구 상남로 289 경남지방경찰청 대표전화 : 182

본사이트에 게시된 전자우편주소는 무단으로 수집할 수 없으며, 위반시 정보통신법에 의해 처벌됩니다.

Copyright(c) Gyeongnam Provincial Police Agency. All rights reserved.

Top으로 이동